in

이성경, 청청 패션 완벽 소화…시크함 가득

매거진 W.코리아는 배우 이성경의 화보를 공개했다.
시크한 감성을 자유롭고 역동적인 캐주얼 패션으로 표현한 브랜드 시스템(SYSTEM)에서 배우 이성경은 글로벌 데님 브랜드 레비스와 함께 재작업 프로젝트를 기념하는 화보를 공개했다.

브랜드 출시 30주년을 맞아 다른 브랜드의 데님 아이템을 독특한 감성으로 재해석한 맞춤형 프로젝트다.

특히 이번 프로젝트는 ‘오리지널리티에 로그인’을 주제로 한 캠페인의 첫 번째 프로젝트였으며, 리영호를 ‘오리진리티’에서 재해석 위트인 ‘리, 리워크’로 바꿨다. 다양성을 존중하는 ‘그리고 무한 확장’의 의미를 담고 있다. 글로벌 패션과 사회 이슈로 떠오른 ‘글로벌 환경’과 ‘지속가능성’을 다룬 것도 주목할 만하다.

화보에서 이성경은 ‘지속가능성’의 메신저로 변신한다. 천연 워싱이 들어간 데님 재킷에 유니크한 불균형 라인 스커트가 매치되어 패션 아이콘은 파랑과 블루 패션의 선정적인 표현처럼 보인다.

특히 이성경 특유의 시원시원한 성격과 프로다운 태도가 모두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취했다고 한다.

Written by adminmh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넥슨 게임, 엔터테인먼트와 협업으로 ‘외연 확장’ 나서

“배달음식 먹으면서 패션쇼 봐요” 상하이 패션위크, 무관중 디지털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