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넷마블, 게임업계 브랜드가치 7년 연속 1위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브랜드 가치평가회사인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2020 코리아브랜드스타’에서 7년 연속 게임 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25일 밝혔다.

국내 주요 업계의 기업 브랜드 가치를 평가하는 이번 조사에는 약 2845명의 브랜드 주식회원이 참여했다. 넷마블은 합계 844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넷마블은 2014년부터 매년 1위 브랜드 가치를 유지하고 있다.

브랜드스탁 관계자는 넷마블은 ‘리니지2 레볼르션’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BTS월드’ 등 다양한 장르의 게임으로 폭넓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글로벌 시장에 진출한 ‘일곱 개의 대죄’와 국내에서 출시된 ‘A3: 스틸아라이브’ 등 신상품이 성공적이었고, 이들도 큰 인기를 끌었다”고 말했다.”

Written by adminmh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집에서 하는 운동 지루하다면 ‘건강 체력’ 측정해보세요

김택진 “글로벌 진출에 역량 집중…콘솔·신규 장르 게임 준비”